History of Costa Rican Coffee
8~15C경 에디오피아에서 처음으로 커피가 생산되었고, 사우디아라비아로 이동한 것은 16C입니다.
1615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이탈리아로 커피가 전파되고 이는 1660년 프랑스에 도착하게 되었습니다.
1723년에 마르티니크로 이동한 커피는 1727년 브라질로 전파된 후 1750년에 이르러 코스타리카에 도착, 오늘날까지 재배되고 있습니다.

아메리카에서 커피의 출현은 1720년으로 추정되고있습니다.
아라비카 종으로는 처음 Antilles의 Martinique로 들여져 왔습니다.
여기서 유래되어, 18세기 초 코스타리카에 커피 씨앗이 심어젔습니다.

저명한 코스타리카 사람들은 커피의 발전에 헌신하였고 처음 재배한 사람은 성직자 Felix Velarde입니다.
코스타리카는 처음으로 중아메리카에서 신예의 커피 공장을 만든 국가입니다.
처음 두 국가의 원수 Juan Mora Fernandez와 Braulio Carrillo는 커피 상업적 발전을 지지했습니다.

그들은 커피를 코스타리카의 경제 변환의 계기로 봤습니다.
그들은 유명한 커피 공장은 짓기로 목표를 정하였고 1821년 산호세의 지방자치제는 주민들에게 무료로 커피 식물을 분배하였습니다.
1825년에는 커피에 관한 십일조 세금을 면제했습니다. 1831년에는 국회에서 개간 적지에서 5년간 커피재배를 한 사람에게 그 땅을 소유하는걸 가능하게 하였습니다.
이 법령은 산호세의 서쪽에 개발되지 않은 땅까지 커피가 재배되는 것을 가능하게 하였습니다.

커피 도입이 몇 십년이 지난 후 커피는 수출품으로 지정되었습니다.
커피의 상업화는 1832년에 Don Jorge Stiepel이 영국과 관계를 맺으면서 처음으로 칠레에 수출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William Le Lacheur 선장은 1843년에 영국과의 직접적인 거래를 가능하게 했습니다.
Le Lacheur은 1943년에 'Monarch' 배를 통해 런던에서 Puntarenas까지 5005 퀸틀(1퀸틀=약100킬로그램)의 커피를 싣고
다시 돌아왔습니다.
그 후, 다른 많은 수출자들이 영국으로 커피를 수출하였고 이것은 커피 무역의 성공을 의미하였습니다.

코스타리카 역사를 보면 커피는 국내 경제 발전의 뒤에 있는 사회의 기둥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커피는 "황금 곡물" 이라고 불립니다.
재배 기술의 발전과 수출시장의 시작은 경제적, 사회적, 문화적 발전의 도래와 사회의 기반 시설을 설립할 수 있게 하였습니다.
국가의 빚은 갚아졌습니다. 우체국, 첫 정부의 인쇄소, 산호세 병원과 San Juan de Dios 병원이 설립되었습니다.
Thomas 대학교가 설립되었고 국민극장이 설립되었습니다.
또한 첫 도서관이 설립되었고 도로의 개통 및 개선, 대서양, 태평양의 철도가 설립되었습니다.
금융시스템의 개발은 소작농들의 재배 지역을 늘리는데 도움을 주었습니다.
더해서 Mauro Fernandez 교육 개혁으로 최초의 고등 교육센터와 도서관이 생겼고,
1880년에는 전기사용을 가능하게 하며 아주 큰 변화를 일으켰습니다.

노새를 동원했던 수레를 황소 수레, 이것은 커피의 번영과 커피 붐의 결과에 의한 상징으로 기억되고 있습니다.
이 역사적, 문화적, 경제적 기초에 의해 코스타리카 생산자들은 많은 상품과 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었고 커피의 상업화에
성공하였습니다.